여름 몸보신으로는 장어가 최고인데요.
올만에 장어 먹으러 갔어요.
판교에 장어집이 몇군데 있는데 오늘은 천장어로 결정했어요.


엄청 싱싱해 보이네요.
천장어는 풍천민울장어 직판장이라 도매가격으로 싸게 팔아요.


다른 집에 비해 저렴합니다.
대신 모든게 셀프예요.
반찬 가져오는거 장어 굽는거 모두 셀프


불위에 올려서 열심히 굽고 있어요.
딴 집에 비해 싼 대신 장어가 좀 작은듯
그래도 싱싱해서 좋아요.


반찬은 단촐하게 상추하고 김치 깻잎 정도


맛있게 구워지고 있어요.


노릇노릇한 장어예요.
김치찌게, 새우매운탕을 같이 곁들이면 느끼한 맛도 없고 좋아요.
몸보신으로 천장어 최고예요.






경기 광주에 있는 소쿠리라는 부대찌게에 갔어요.
우연히 지나다가 들른 집 소쿠리
그냥 평범한 부대찌게 집인데 매운등갈비찜도 하네요.
오늘은 애들이 좋아하는 매운등갈비찜으로~~


메뉴는 요렇게..
부대찌게와 매운갈비찜


김치를 통으로 넣어 줍니다.
묵은지가 아니라 좀 실망..
갈비찜은 묵은지를 푹푹 삶아야 맛나는뒤


김치가 살아 숨쉬네요. 살짝 불안불안~


밑반찬은 요렇게


두부가 부친지 오래된거 같다며 남편님 투덜투덜



열심히 끓고 있네요.


등갈비 하나를 꺼내어 먹어봅니다.
고기는 생각보다 맛나네요.


팔팔 끓여서 먹는 중..
큰아들님 폭풍 흡입하시고 부족하다 하여 뼈 추가까지 했어요.


뼈 추가하니 요렇게나 많네요


전반적으로 나쁘지 않은 맛
그렇다고 엄청 맛나다고 하긴 애매한 맛이네요.
그래도 아들이 잘 먹어서 선방했어요.
다음엔 또 다른 새로운 집 찾아 가볼랍니다.


단양 만천하스카이워크에 갔다가 점심으로 웰빙 봉평막국수 집에 갔어요.
날이 더워도 너무 더위 다 필요없고 시원하게 열식힐 수 있는게 필요 했지요.


그리 번화하지 않은 평범한 골목길에 있어서 맛있을까 싶었는데요.
간판에 직접뽑는 봉평막국수라고 씌여 있네요.


음식점 들어섰을 때 보이단 산삼주, 더덕주들~~
그냥 언듯 봐도 오래 되어 보이는 술들
주인장 말이 파는건 아니라네요.
술 좋아하시는 분들은 입맛 다시겄네요.


메뉴는 단촐하게 막국수, 비빔막국수, 새우만두 세가지네요.


군침도는 막국수예요.



시원한 물막국수예요. 보기만해도 시원합니다.



특이하게 새우만두 밖에 없네요.



만두 속은 요렇게~~


직접 뽑아서 그런지 면도 쫄깃쫄깃 하네요.
시원한 단양 막국수였어요.
처음 가본 애슐리~
집에서 가까운 오리역 애슐리에어 늦은 점심을 먹었어요.


샐러드 코너예요.


샐러드바인데 샐러드가 생각보다 빈약하네요.
샐러드 좋아하는 나로서는 조금 실망~~


볶음 우동, 감자칩, 볶음 쌀국수, 치킨
우리 큰아들 좋아하는 메뉴들~

 
우리 작은 아들 좋아하는 피자~


맛있는 스파게티 ~~
예전엔 느끼해서 잘 안먹었는데 요즘은 이상하게 크림 스파게티가 좋네요.


스프도 있고.. 머 만든 스프는 아닌듯 하지만 그래도 아쉬운데로 먹을만 했어요.


샐러드바에서 연어없으면 허전하죠
본전 뽑을 수 있는 나름 고급 메뉴~
옆에 같이 있는 나쵸와 소스 코너 의외로 맛났어요.


핫누들 코너예요.
즉석 요리가 아니라 면을 미리 삶아놔서 면발이 실망스럽네요. 국물은 쏘쏘~~
샐러드바 가면 아무리 배불러도 국수는 꼭 먹는데 후회했네요.


애슐리 메인이라 할수 있는 스파이시 폭립~
어제도 고기를 먹어서 감흥은 좀 없지만 나쁘지 않은 맛이예요.


마무리는 과일, 빵, 케익으로
아이스크림은 패스~~

그럭저럭 한번쯤 가볼만한 애슐리였어요^^
오늘 부서 회식으로 삼성전자 중앙문 앞 영통 맛집 구이몽에 갔어요.
그리 크지 않은 집이라 우리 팀 딱 들어가기 좋았어요.


구이몽 갈비살이예요.
고기 빛깔이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구이몽 메뉴에요.


기본찬에 나오는 김치와 상추~


기본 된장찌게예요. 구수하네요.


고기에 술이 빠질 수 없죠.^^


구이몽 참숯인데 정말 좋은 숯을 쓰네요.


이 집은 고기 소금 말고도 생와사비가 나와요.
고기에 와사비를 올려 먹으면 느끼한 맛이 없어 깔끔해요.


생와사비예요~


고기가 맛있게 익어 가네요~~


고기 소스 위에 갈비살 얹고 생와사비를 얹어 먹어봅니다.
고기의 고소한 맛과 와사비의 알싸한 맛이 어우러져 맛이 일품이네요.
소고기 먹고 싶을때 한번쯤 가볼만한 곳이네요.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단양 맛집 웰빙 봉평막국수~  (0) 2017.09.05
오리역 애슐리 늦은 점심  (0) 2017.07.28
수원 영통 맛집 구이몽~  (0) 2017.07.20
광교 아브뉴프랑 바나나테이블  (0) 2017.07.18
수지 신봉동 온정한정식~  (0) 2017.07.17
곤지암 발아커피 브로떼  (0) 2017.07.15
오늘은 오랜만에 아브뉴프랑으로 갔습니다.
맨날 구워먹는 고기에 질리고 더운 날씨 탓도 있고 해서 태국 요리 집을 선택했어요.
지난번에 생어거스틴을 이미 갔던지라 오늘은 새로운 곳 바나나테이블로 결정~

녹색으로 바나나테이블 간판이 엄청 튀어 멀리서도 보이네요.


여러가지 조금씩 먹을 수 있는 커플세트가 있어요. 오늘은 요걸로~~


첫번째 요리는 얌운센~
각종 해산물과 녹두당면이 들어간 샐러드예요.
새콤, 달콤, 짭쪼름한 맛이 모두 들어간 맛이예요.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 요리로 좋을 것 같아요.


두번째는 카오팟꿍~
게살이 들어간 계란 볶음밥이예요.
울아들 여태 먹은 볶음밥 중에 젤 맛있다네요.


세번째는 파타이꿍~
파타이 볶음 쌀국수, 매콤한 맛이라는데 하나도 맵지 않았어요.
난 매운걸 좋아해서 그런지 좀 아쉬운 맛~~


네번째 대망의 푸팟퐁커리~
생긴건 칠리크랩 분위기인데 맵진 않고 고소한 맛이예요. 크랩을 뛰겨서 커리 소스에 비볐는데 울 남푠 밥 비벼 먹고프다고 계속 그러네요.
허나 너무 먹었던지라 차마 밥은 못시키고 그냥 먹었어요.


환타와 망고주스도 함께~~


커플세트라고 해서 둘이 먹는건 줄 알았는데 웬걸 어른 3명이 먹어도 될 양이에요.


맛나게 먹고 아브뉴프랑 메인거리를 산책했네요.
독특한 요리가 먹고 싶을때 태국식 바나나테이블
괜찮아요.



가끔 외식할때 마땅한 메뉴가 생각나지 않으면 한정식 집에 갑니다. 다양한 반찬에 돌솥밥을 넘 좋아해서요.
이번에 가게된 집은 수지 신봉동 외식타운에 있는 온정한정식입니다. 예전엔 소담골이라는 집이었는데 나름 오랫동안 유명했던 한정식 집이네요.


애피타이저로 호박죽이 나옵니다.


온정한정식 메뉴판입니다.
저희는 A 코스로 시켰어요.


샐러드, 해파리냉채, 소라회 무침입니다.
첫음식은 새콤달콤 입맛 돋구는 메뉴로 구성되어 있어요.


크림새우와 탕평채입니다.


돼지고기 볶음입니다.


매콤한 코다리 구이예요


떡갈비구이,  훈제오리, 누룽지탕입니다.
벌써 너무 많이 먹어 배가 부르네요 ^^


낙지볶음이예요. 밥이 생각나는 요리네요.


드뎌 내가 좋아하는 돌솥밥이 나옵니다.
배가 무지 부르지만 그래도 이건 꼭 먹어줘야죠.


돌솥밥과 한상 차려진 반찬들~
구수한 된장찌게와 각종 나물들이예요.


마지막 하이라이트는 이 구수한 누룽지~~
이게 뭐라고 전 이게 젤 좋네요.
저렴하게 다양한 메뉴를 먹을 수 있는 신봉동 온정한정식 이었습니다.
제대로 된 한식이 생각나실때 한번 가볼만한 집이예요.



초월역에서 모다 아웃렛 방향으로 가다보면 왼쪽으로 브로떼 라는 커피숍이 생겼어요.
동네 분위기와 어울리지 않게 모던한 실내인테리어가 인상적이네요.


저녁 먹고 늦은 시간에 가서 그런지 사람도 없고 한가해서 좋아요.


브로떼는 발아커피 브랜드 이름이예요. 아라비카 커피 원두를 세척한 후 생두 습도 10~11% 에서 유지한 채 자연 발아 및 자연 건조시킨 것입니다.


독특한 눈꽃아이스라떼입니다.
얼음 대신 눈꽃빙수에 들어가는 얼음을 라떼에 넣었어요.


전 커피를 못 마셔서 자몽티를 시켰네요.
다른 집보다 달지 않고 자몽 향이 그대로 살아있네요.


사이드로 시킨 티라미슈~
역시 달콤하니 좋아요. 커피 생각 납니다~~^^


같이 간 일행들 배부르다면서 시킨 효묘발효빵~
막상 시켜놓고 보니 먹음직스러워 손이 가네요.
배불러서 암것도 못먹겄다고 한것이 민망할뿐 ㅋ
주인 말씀이 프랑스에서 건너온 빵이라네요.
귀하신 몸 그냥 무시할 수 없죠^^


전시되어 있는 각종 빵과 케익들~~


커피 용품들도 파는지 한쪽에 전시되어 있네요.


와인 셀러도 있어요.
제대로 커피 맛을 못봐서 아쉽지만 그래도 전체적으로 쏘쏘한 곳입니다.
가끔 브런치하러 가기 좋은 곳이네요.


우리 가족 회식할때 메뉴 생각 안나면 자주 가는 신봉동 외식타운~
오늘도 여전히 마땅한데가 생각 안나서 갔지요.
오늘은 신봉동 이화면옥 갈비탕 선택~~


신봉동 외식타운은 한가롭고 경치도 좋아요.


이화면옥은 비빔냉면이 전문이라는데 정작 냉면을 못 먹어 봤네요.
담에 먹어 보기로 하고 오늘도 역시 갈비탕~~


육수가 먼저 나와요.
육수 맛을 보면 냉면집은 대부분 맛나던데 자꾸 마시게 되는 맛이네요.


보통 갈비탕집처럼 조촐한 기본 반찬이예요.


한쪽에는 돼지갈비 굽는 곳이 있어요.
직접 굽지 않아도 되고 여름에는 시원하게 돼지갈비를 먹을 수 있어 좋아요.
먹고 싶지만 2인분 이상 시켜야 해서 패수~


드뎌 갈비탕이 나왔네요.
다른 집에 비해 갈비도 많고 고기도 부드러워요.
국물 맛도 자꾸 생각나게 하는 맛이에요


다 먹고 나오는데 비가 엄청 많이 내리네요.
앞이 안보일 정도..
이상 신봉동 맛집 이화면옥 후기였습니다.



경기 광주 초월역 근처 디저트 팩토리에 다녀왔어요.
날씨도 너무 덥고 시원한 곳에서 시원한거 먹고파서 단체로 갔네요.


이런 한적한 곳에 2층짜리 건물 전체가 디저트 카페라는게 놀랍네요.
나름 유명한 집이이라네요.


디저트 팩토리는 요즘 유행하는 디저트 브랜드를 다양하게 파는 곳이에요. 프랑스에 다녀온  붕어빵, 데빌치즈번, 대왕카스테라 등 ~


요렇게 냉장고에 전시되어있어요.
카스테라빵에 생크림 달달 그 자체예요~
단거 땡길때 쵝오예요.
그러나 오늘은 고기를 넘 많이 먹어 배가 터질듯 해 스킵~~


더울 때 요게 쵝오~~
녹차빙수가 맛이 엄청 진하다 못해 씁쓰름한 맛이 강해요. 난 좋은데...


기본 팥빙수~~ 사진 찍기도 전에 일행 중 누군가가 한 숟갈 푹 떠 먹었네요 ㅋ


우리 아가들은 과일맛 아이스바 ~
100% 과일 아이스크림이라 그런지 가격이 ㅎㄷㄷ
그래도 이거라도 물려야 조용해질거라..ㅋ


2층도 엄청 크네요.
매장 크기에 비해 카페가 엄청 커요.
2층에서 단체 모임하면 좋을 듯요.
우리 아가들 카페가 운동장 마냥 마구 뛰어 다니네요.
완전 민망 민망~~
더 버티고 싶었으나 아그들 땜시 일찍 나왔어요.
담엔 메인 대왕카스테라, 데빌치즈번, 프붕 도전해야겄네요.
여기까지 초월 디저트 팩토리 후기였어요~~

+ Recent posts